류짱:Beyond MySelf

Travel/FIJI 2005-2008 +1

2005년 12월 15일부터 2008년 3월 31일 까지 남태평양의 조그마한 섬 나라인 피지에서 한국 국제 협력단(KOICA) 해외봉사단  소속으로 컴퓨터 분야 봉사활동을 하였습니다.

정말 저에게는 잊을 수 없는, 세상을 보는 눈이 띄이게 해준 나라가 아닌가 싶습니다. 또한 많은 인연들을 만났던 곳이기도 하구요.... 시간이 날때마다 조금 오래 되버린 그날의 추억들을 올려 보려고 합니다.

아래 동영상은 제가 봉사활동을 했던 기관(CCSLA) 메니저의 딸이 저에게 선물 해 준 We are Fiji
라는 노래입니다. 

Fiji National Anthem 을 리메이커 한 곡입니다......

노래를 부르는 사람들은 피지에서는 꾀나 유명한 사람들이구요. 특히 럭비 선수 세레비는 대통령보다 인기가 많았습니다.....^^^

WE ARE FIJI
Rugby, Music and the Representation of the Fijian Nation



Talei Burns: Now is the time, for all to see
That we can live, in harmony
Stevie J. Heatley: From now on, we’ll walk together
Side by side, we are Fiji
Cattermole – We Are Fiji
Seru Serevi: Let’s put our differences behind us
We can do it if we try
Laisa Vulakoro: Let’s start tearing down the walls
And change the way we look at life
Bill Beddoes: We’ll be a shining light, in the hope
That our children will follow
Now is the time to believe

중간 생략.........

Verse 2
Kiti Niumataiwalu: Yes we’ll begin, to build the bridge
That takes us to uniting this land
Leanne Ah Sam: We’ll share a smile, and help a friend in need
Reach out c’mon, come take my hand
Talei Burns: We’ll fly our flag of freedom, hope and unity
Freddy Kado: We’ll hold our heads up high
Seru Serevi: We are proud to be
Daniel Rae Costello: The sons and daughters of three hundred islands
All races one, we are Fiji

조금 촌스럽다고 생각 할 수 있찌만 DVD 타이틀도 정말 인상적입니다. ^^

나의 쥬니어가 생기면 일 순위로 다시 가고 싶은 곳이 피지인데... ㅎㅎ

그날을 기약하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Comment 0